연극 이를 탐한 대가, '실리를 탐한 인간의 죄에 관한 이야기' 공연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1/06/28 [14:02]

연극 이를 탐한 대가, '실리를 탐한 인간의 죄에 관한 이야기' 공연

통일신문 | 입력 : 2021/06/28 [14:02]

 

▲     ©통일신문

 

2021 아르코청년예술가 지원 사업 선정작 '이를 탐한 대가' 연극이 오는 2021년 6월 29일(화) ~ 7월 4일(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연극 ‘이를 탐한 대가’는 튜링테스트를 소재로 한다. 밀폐된 방 안에 갇힌 두 인간이 주어진 시간 내에 둘 중 인공지능을 가려내야 하는 실험을 하게 된다. 

 

관객은 실제로 주어진 1시간 동안 현장에서 배우와 함께 추적해나가게 된다. 

 

‘인간적인 것은 무엇인가’라는 물음에서 더 나아가 ‘어떻게 사는 것이 올바른 것인가’라는 철학적인 메시지를 단순하게 표현하며 지나치기 쉬운 어려운 주제를 다양한 각도로 사고할 수 있게 만든다.

 

이 작품은 ‘탄내’로 대전 창작희곡공모 우수상을 수상하며 찬사를 받은 김성진 작가의 신작으로서 2019년 대한민국 신진연출가전에서 연출상을 수상한 박문수 연출이 함께한다. 

 

특별히 박 연출은 남성 2인극으로 쓰인 이 작품을 젠더프리캐스팅으로 기획했다. 

 

캐릭터의 성별과 관련 없이 다양한 페어로 연극을 즐길 수 있게 만들어 같은 캐릭터라도 마치 새로운 공연을 보는듯한 매력을 창출해 낼 것이다. 

 

젊은 창작진 들의 호흡으로 만들어지는 이 작품은 관객들에게 현장에서만 느낄 수 있는 극적인 매력을 뽐내고, 상상력을 자극하는 연극이 될 것이다.

 

"홧김에 박문수 프로젝트"는 공연예술로 이야기하는 사람들이 모인 프로젝트 집단이다. 

 

박문수 대표를 필두로 강원도와 서울을 오가며 활동하다가 2021년 재창단되어 서울 중심으로 활동하는 창작집단이다. 2021 아르코청년예술가 지원사업 선정작 <이를 탐한 대가>로 그 시작을 알린다.

       

연극 ‘이를 탐한 대가‘는 윤상호, 장태민, 박연하, 김신실 배우가 출연하여 무대를 가득 채운다. 

 

젊고 패기 넘치는 배우들과 노련하고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이 만나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줄 것이다. 

현시대를 조명하는 이슈들과 다가올 미래에 대해 유쾌하면서도 진지하게 그려낸다. 

 

공연 시간은 평일 8시, 주말 3시 / 6시에 진행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함주군 평풍덕 염소목장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