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율적·실효적인 이산가족 정책 수립 일환

통일부·대한적십자사,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 사업 실시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1/04/08 [03:26]

효율적·실효적인 이산가족 정책 수립 일환

통일부·대한적십자사,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 사업 실시

통일신문 | 입력 : 2021/04/08 [03:26]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약 4만8천여 명을 대상으로 4월 초부터 10월 말까지‘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실태조사는 향후 남북 이산가족의 전면적 생사확인과 교류에 대비 △기존 신청 정보를 업데이트하고 △전반적인 이산가족 교류 실태 및 수요 등을 파악하기 위해서이다.

우선, 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전원을 대상으로, 신청 당시 입력한 개인정보(주소, 이산 경위, 가족사항 등) 중 누락되거나 변경된 내용을 수정해 신청정보의 정확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또한, 표본 추출(5천여명)을 통해 이산가족 교류 실태조사 및 정책방향 등에 대한 심층 조사를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이산가족의 급속한 고령화와 ‘코로나19’ 등 변화된 환경을 고려, 이산가족의 수요를 다각적으로 파악함으로써, 실효성 있는 교류방안을 모색겧薩션求쨉?중점을 둘 것으로 보인다.

실태조사는 우편겴恍춠방문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하여 이루어지며, 이산가족이 자발적으로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추진 일정은 4월중 조사문항 설계 및 이산가족 사전 안내곂ズ?등 준비를 거쳐, 5월부터 7월말까지 3개월간 본격적으로 조사가 진행된다. 이후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결과 수집 및 분석을 거쳐, 10월말 경 주요결과를 공개한다는 것이다.

이산가족 실태조사는 ‘남북 이산가족 생사확인 및 교류 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5년 단위로 실시되며, 올해 실태조사는 ’11년,  ’16년에 이어 세 번째이다.

정부는 이번 실태조사를 계기로 이산가족 수요를 정밀하게 파악함으로써, 효율적이고 실효적인 이산가족 정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단색 재료만 이용 다양한 생활상 보여주는 ‘소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