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12.07 [14:0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사회/NG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반도 평화정착·남북관계 현안 논의
김연철 통일장관 방미…한반도국제평화포럼 참석
 
통일신문 기사입력  2019/11/14 [11:17]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취임 후 처음으로 미국을 방문한다.

통일부는 “김 장관은 17∼23일 한반도국제평화포럼(KGFP) 참석을 위해 워싱턴DC, 로스앤젤레스(LA)를 방문한다”며 “이번 포럼에서는 기조연설과 질의응답 등을 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미국평화연구소(USIP)에서 20일 오후 열리는 한반도국제평화포럼은 통일부가 주최하고 USIP와 세종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는 행사다.

김 장관은 이번 포럼 참석을 계기로 미국 연방정부 및 의회 주요 인사들과 만나 한반도 비핵화, 평화정착 방안 및 남북관계 주요 현안들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워싱턴DC의 스팀슨센터 및 LA 서던캘리포니아대학(USC) 한국학연구소를 방문해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과 북한 비핵화 견인 및 한반도 평화체제구축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 21일에는 USC에서 ‘한반도 평화·경제’를 주제로 공개 특강도 진행한다고 통일부는 전했다.

김 장관은 현재 국무부 고위급 당국자,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주요 인사 등과의 만남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일각에서는 최근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까지 전격 취소돼 북미 외교장관 회담도 불발된 만큼, 김 장관이 이번 미국방문 과정에서 더욱 적극적인 역할을 할 필요가 있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통일부는 “김 장관의 이번 미국방문은 취임 후 첫 대외 행보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정착, 남북관계와 북미관계의 선순환구도정착을 위한 한미 간 의견교환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유미 기자 38tongil@gmail.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14 [11:17]  최종편집: ⓒ 통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