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09.17 [00:02]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생활/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라바웨이브, 몸캠피씽 및 각종 사이버 피싱 범죄 24시간 차단 시스템으로 피해자들 구제 나서
 
통일신문 기사입력  2019/08/18 [13:00]

발달된 정보통신기술을 통해 인터넷을 이용하면 무슨 일이든지 다 할 수 있고, 원하는 정보를 쉽게 손에 얻을 수 있기 때문에, 스마트폰 하나 만으로도 할 수 있는 일이 매우 다양해졌다. 손 안의 작은 화면으로 영화도 볼 수 있고 웹툰도 볼 수 있고,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는 것이다.

 


특히 이제는 카메라 기술도 발달했기 때문에 스마트폰 하나만 있으면 사진, 동영상을 쉽게 촬영하고 전송할 수 있다. 화상통화도 가능해졌는데, 이런 기술적 발전이 도리어 범죄에 악용되어 상당히 큰 문제가 되기도 한다.

 

이들은 문자메세지나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 등을 이용해 피해자의 연락처 목록에 있는 사람들에게 동영상을 유포한다. 유포하기 전 금품을 요구하는데, 이에 응하지 않을 시 바로 동영상을 전송하기 때문에 빠른 대처가 중요하다.

 

법인회사 라바웨이브는 몸캠피씽 및 각종 사이버 피싱 범죄 24시간 차단 시스템으로 피해자 구제에 나선다고 밝혔다.

 

라바웨이브(LAVAR WAVE)에서는 동영상이 유포되는 일을 원천적으로 차단하며, 삭제 및 모니터링 등이 가능하다. 24시간 동안 대응할 수 있으며, 작업 후 처리가 잘 되었는지 파악하고 관리해주기 때문에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 동영상이 생성된 시각 이후로 데이터를 조회하고 바로 제거하며, SNS로 퍼진 동영상도 계정 정지, 피해자 관련 지인 목록 스캐닝, 유포차단 솔루션 적용 등의 방법을 동원하고 있다.

 

현재 몸캠피싱 피해자가 된 상황이라면 유투브, P2P 등으로 퍼지지 않았는지, 앞으로 동영상이 유포되지 않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 등에 대해 자세히 확인하고 대처하는 게 중요하다.

김회정 기자 hjkim@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18 [13:00]  최종편집: ⓒ 통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