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에서 ‘한반도 평화통일 염원 음악회’

한독문화예술협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독일지역본부 공동주최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0/09/23 [14:51]

베를린에서 ‘한반도 평화통일 염원 음악회’

한독문화예술협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독일지역본부 공동주최

통일신문 | 입력 : 2020/09/23 [14:51]

오는 102일 오후 730분 독일 베를린에서 한반도 평화통일 염원 음악회가 열린다.

음악회가 열리는 빌헬름황제기념교회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폭격으로 파괴된 모습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는 베를린의 관광명소다. 한독문화예술협회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음악회 개최장소를 이곳으로 결정했다고 월드코리안뉴스가 전했다.

정선경 한독문화예술협회 대표는 올해는 독일통일 30주년이 되는 해다. 남북분단의 아픔을 지닌 한국의 통일을 염원하는 음악회가 이곳에서 열린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올해는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독일지역본부가 공동주최자로 참여했다.

정선경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음악회 개최를 거의 포기할 뻔했지만, 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열기는 식지 않아 음악회를 개최할 수 있게 됐다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우리의 소망과 뜻을 전 세계에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유미 기자 38tongil@gmail.com

  • 도배방지 이미지

창원시 콰이강의 다리 `스카이워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