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대화 재개에 역할 해 달라”

이인영 통일부 장관-싱하이밍 중국대사 만나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0/08/20 [18:00]

“남북대화 재개에 역할 해 달라”

이인영 통일부 장관-싱하이밍 중국대사 만나

통일신문 | 입력 : 2020/08/20 [18:00]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19일 오후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내 장관실에서 싱 대사를 만나 남북관계 발전은 남북 간의 협소한 이해관계만이 아니라 동북아 평화와 안정을 위해서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인영 장관은 남북과 중국은 지리적으로 가까이 있는 만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 속에서 공동의 협력이 필요하다면서 공중 보건과 의료 분야 등 인도주의적인 차원에서도 공동의 노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국이 한반도 문제에 접근하는 세 원칙으로 한반도 비핵화 한반도 평화 안정 대화와 협상을 통한 문제해결을 일관되게 지켜왔다면서 이는 한국 정부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와도 일맥상통한다고 평가했다.

싱하이밍 대사는 중국은 한국과 한반도의 산과 물이 닿아 있고, 마음도 같이 있다면서 한반도의 대화·평화·비핵화, 나아가서 번영과 발전, 최종적으로 평화 통일에 확고부동하게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조금 유감스러운 것은 지난해부터 한반도 정세가 조금 경색됐다면서 해당하는 나라들은 같이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싱 대사는 중국은 옆에서 끌어당기거나 밀어주면서 도와주겠다면서 그렇게 하면 우리에게도 도움이 된다는 점에서 중요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북한 악기전시회…품질 높아진 민족악기 출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