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의 골짜기에 흐르는 ‘여름의 소백수’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0/08/05 [17:23]

백두산의 골짜기에 흐르는 ‘여름의 소백수’

통일신문 | 입력 : 2020/08/05 [17:23]

 

양강도 백두산의 남동쪽에 있는 골짜기, 골 안으로 소백수가 흐르고 있어 비롯된 지명이다. 소백수골 안에는 백두산지구에 비밀근거지를 세울 데 대한 김일성 주석의 방침을 받들고 1936년부터 조선인민혁명군 주력부대가 자리 잡고 있던 백두산밀영이 있다. 소백수골 안에는 조선인민혁명군 대원들이 쓰던 병실자리, 천막자리, 모닥불자리를 비롯하여 수많은 혁명유적, 유물들과 그들이 남긴 혁명적 구호문헌들이 보관되어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북한 악기전시회…품질 높아진 민족악기 출품
광고
광고
광고